게시글검색

어깨 질환정보

질병은 천 가지도 넘지만,

건강단 하나뿐 입니다.

어깨 질환정보

  • 관절센터
  • 어깨 질환정보

관절전문병원 건강한정형외과가 알려주는

경유착성피막염

어깨 통증이 심해 머리 손질하기도 힘들어 50대에 많이 발생해 오십견이라 하지만 최근 젊은 층에서도 발생합니다.

어깨 통증이 있는 환자 중 다수가 파스와 찜질 같은 자가 치료로 병을 키워 내원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건강한정형외과에서 조사(2015년 기준)한 바에 따르면 병원에 내원한 어깨질환자들의 78%가 유착성피막염(오십견)과 다른 하나 이상의 어깨 질환이 동반 된 것으로나타났습니다.
정확한 원인을 알 수 없는 일차성 오십견은 특별한 치료가 없어도 2-3년 이내 저절로 낫는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최근에는 자연회복이 나타나지 않거나 훨씬 더 긴 시간에 걸쳐 치유되는 걸로 연구결과가 나오고 있기도 합니다.
어깨 질환은 한번 손상되면 회복이 힘들기에 제대로 치료하는 병원에서 정확한 진단과 치료를 받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가능한 비수술적 치료를 하며 꼭 필요한 경우에만 수술을 시행하는 관절전문병원 건강한정형외과에서 바른 치료를 받고 건강한 어깨로 회복하시기 바랍니다.



       유착성피막염이란?

유착성피막염은 통증과 더불어 어깨 관절이 굳어지면서 운동의 제한을 받는 상태를 말합니다.
어깨 관절을 감싸고 있는 관절낭이 오그라들어 문제가 생긴다고 해서 ‘유착성피막염’이라고 하거나 어깨가 얼어버린 것처럼 굳는 느낌을 받기도 해서 ‘동결견’이라고 부르기도 하며, 50대에 많이 발생한다고 하여 ‘오십견’이라고도 부릅니다.

발병원인

40세 이상의 여성에서 많이 발생하며, 원인은 아직 명확하게 밝혀지지 않고 있습니다.
특별한 원인 없이 노화로 인해 어깨 관절 주위 연부조직이 퇴행하여 관절낭의 용적이 줄고, 탄력성이 떨어져 관절의 움직임이 제한되고 관절낭의 구축(근육이나 건이 수축하여 구부러진 채 움직이지 못하거나 일정한 방향으로 운동이 되지 않는 경우)이 동반되어 탄력을 잃게 되어 발생합니다.
원인을 알 수 없는 일차성 유착성피막염과 회전근개힘줄손상, 관절와순손상 등 외상으로 인한 어깨질환에서 야기될 수 있는 이차성(후천성) 유착성피막염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주요증상

  • 초기에는 관절 운동 범위가 거의 정상으로 유지되지만 주로 밤에 통증이 심해지는 야간통으로 시작하여 염증이 점차 심해지면서 통증이 하루 종일 지속됩니다.
  • 빗질을 하거나 얼굴을 씻기가 힘들며 선반 위의 물건을 잡기도 힘듭니다. 또한 아픈 쪽으로 누워 자는 것이 힘들고 쉽게 잠에서 깹니다.
  • 회전근개파열과는 달리 어깨의 능동적/수동적 운동이 모두 제한되어 팔을 들어 올리도록 옆에서 도와주어도 팔이 잘 올라가지 않습니다.
  • 통증이 지속되면서 팔이 움직이지 않게 되어 관절 범위가 점차 줄어드는데 이 시기를 동결기라고 하고 이는 1년간 지속되기도 합니다.
    이때 관절 범위의 감소는 내회전부터 시작되어 뒷주머니에 손을 넣기 힘들어지고 여성들은 스스로 브래지어를 착용하는 것도 힘들어집니다.
  • 동결기가 지나면 운동범위가 점차 증가하고 통증이 감소하는 해리기가 나타나는데, 연구에 따르면 발병 후 2~3년까지도 증세가 지속될 수 있습니다.
    최근에는 훨씬 더 긴 시간까지 증세가 지속되는 경우도 있는 것으로 연구결과가 나오고 있습니다.



검사/진단


검사/진단


· 초기에는 이학적 검사에 큰 이상이 없으며 X-ray나 초음파 등의 방사선 검사에서도 별다른 이상이 발견되지 않으나 병이 진행될수록 이학적 검사상 관절의 운동범위 제한 등이 나타나 유착성피막염(오십견/동결견)을 의심해 볼 수 있습니다.

· 단순 방사선 검사는 오십견을 진단하기보다 다른 이상이 있는지 확인하기 위해 시행하며 MRI를 통해 관절낭의 부피 감소, 회전근개 손상의 동반 여부 등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